메뉴 후원안내

[짧굵] 정상적... 당연히 옳은 말을 해서 당황...

URL복사

 

 

 

 

 

 

 

 

 

(더워드뉴스(THE WORD NEWS) = 다니엘설 기자)

 

추천 비추천
추천
3명
100%
비추천
0명
0%

총 3명 참여


오피니언

더보기


국제

더보기
바이든 "미국은 한국에서 독재자가 아닌 민주주의를 위해 싸운 것"
미국 바이든 대통령이 "민주주의를 수호해야 한다"며 "미국은 한국에서 독재자를 위해 싸운 것이 아니라 민주주의를 위해 싸웠다"고 강조했다. 31일(현지시간) 알링턴 국립묘지에서 열린 메모리얼 데이 기념식 연설을 통해 조 바이든 대통령이 "민주주의는 삶의 방식이자 세상을 보는 방식"이라고 했다고 미국의 소리(VOA) 등이 보도했다. 메모리얼 데이는 전쟁에서 사망한 이들을 기리는 날로 한국의 현충일과 유사한 날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민주주의는 미국의 영혼이며 이를 지키기 위해 싸우거나 목숨을 바칠 가치가 있는 영혼"이라며 "미국을 포함한 전 세계의 민주주의가 위험에 처해 있다"면서 "어떤 희생을 치르더라도 지켜내야 한다"고 말했다. "전 세계적으로 민주주의와 독재의 싸움이 벌어지고 독재적 통치의 물결이 일어나고 있다"고 밝힌 바이든 대통령은 "자유와 기회 및 정의는 독재국가보다 민주주의 국가에서 훨씬 더 잘 실현될 것"이라고 했다. 또 민주주의와 독재 간 싸움이 "우리 시대의 싸움"이라며 "서구 민주주의가 대규모 투자를 통해 정체 상태를 극복할 수 있음을 세계에 보여줘야 한다"고 언급했다. 그는 "민주주의는 그 기반이 강할 때 사람들이 자유롭고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