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안내

[앤솔러지] 샤나 토바(Shana Tova)

URL복사

 

'

 

멜라니아와 저는

우리 유대인 형제 자매의 

'Shana Tova'를 기원하며

미국과 전 세계에서 이 날을 지키는

수백만 명의 사람들이

성스러운 날을

축복으로 시작하길 바랍니다.

 

< 2020년 로쉬 하샤나 미국 대통령 메세지 중 >

 

 

* Shana Tova,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와 같은 의미

* 18일, 유대력으로 1월(티쉬리) 1일(로쉬 하샤나), '해의 머리'라는 뜻. 하나님이 인간을 창조하신 것을 기념하기 위한 날. 양각나팔(쇼파르)을 부는 전통이 있어 '나팔절'이라고도 함.

 

 

 

관련기사


오피니언

더보기

정치

더보기
행동하는 프로라이프 남성연대 "생명의 제공자 남성은 부성애로 태아를 지켜내자"
"생명의 제공자 남성은 부성애로 태아를 지켜내자"는 주제로 한 성명 발표와 기자회견이 열렸다. 행동하는프로라이프(상임대표 이봉화, 운영위원 송혜정) 산하 행동하는프로라이프 남성연대는 23일 오후 2시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발언 시간을 가진 후 성명서를 발표했다. 사회를 맡은 이재욱 목사(참사랑교회, 카도쉬아카데미)는 "지금껏 우리는 태아의 생명에 대한 책임을 여성에게만 지워왔다"는 점을 지적했다. 그러나 현재 정부의 개정안에는 남성에게 책임을 묻는 내용이 없어 여전히 비상식적이라며 "정부안은 남성들로 하여금 스스로 비겁한 위치에 서게 하는 정당하지 못한 법안이기 때문에 남성들도 이 개정안을 용납할 수 없다"며 "남성에게도 임신에 대한 책임을 지우는 법을 꼭 만들어 줄 것"을 촉구했다. 케이프로라이프 회원으로 활동하는 남윤성 씨는 현재 돌을 한 달여 앞둔 아이를 손수 업고 나왔다. 남 씨는 "제 아이는 비록 몸이 손톱만큼 작은 크기였을 때도 이 땅에 태어나기 위해 열심히 준비하고 있었다"며 "생명을 향한 태아들의 소리 없는 외침을 대신 외쳐주고자 오늘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추진 중인 정부 개정안에 동의할 수 없다며 "가

국제

더보기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