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안내

[당신과 함께] 이제 해묵은 갈등을 풀어갑시다

URL복사

 

“우리 공개 토론을 합시다.

같은 편끼리 모여서 다른 편을 비난하는 건 그만둡시다.

지금은 견해의 차이에도 불구하고 공통의 지반을 만들어가는

구동존이(求同存異)의 자세가

절실한 때입니다.

 

<『반일 종족주의와의 투쟁』 저자들이 정부와 국민께 드리는 고언 中  >

*구동존이(求同存異) : 차이점을 인정하면서 같은 점을 추구함(네이버 오픈사전)

 

관련기사

1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정치

더보기
대한민국 신뢰회복의 싱크탱크, 트러스트포럼 창립
대한민국의 범국민적 신뢰회복 운동의 초석을 세울 트러스트포럼이 창립했다. 1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에메랄드홀 열린 창립행사에서 고인경 트러스트포럼 대표는 대회사를 통해 "우리는 왜 이렇게 쉽게 서로를 불신하게 됐나?"라고 문제를 제기하며 "누적된 불신과 야수적 발산은 인간됨에 손상을 입히고 사회와 역사를 퇴보시킬 뿐"이라고 밝혔다. 나아가 "서로의 말을 들어보려는 진정한 몸짓 속에서만이 신뢰가 발아할 수 있다"며 "그 신뢰가 누적될 때 우리 사회가 긍정적으로 변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홍일식 전 고려대학교 총장은 '대한민국 인성문화, 이대로 좋은가'라는 신뢰 메시지에서 "불신에 대한 절규가 들리는 현실에서 트러스트포럼이 적절한 시기에 시대의 환부를 지적했다"며 "언행이 일치되지 않으면 믿을 수 없고 따를 수 없다. 불신은 거짓에서 나온다. 도산 안창호는 우리가 식민지로 전락한 것은 거짓말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나라를 일으키려면 거짓말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하며 이를 실천했다"면서 정직과 신뢰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축사에서 원영희 YMCA연합회 회장은 "나와 내 주장만을 생각하는 현상 때문에 갈등과 분리가 계속하고 있으며 그 가운데 불신이 싹트고 상생

국제

더보기